기사제목 고품격 생활숙박시설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 견본전시관 개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고품격 생활숙박시설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 견본전시관 개관

청약 제한 및 대출규제, 1가구 2주택 미적용 등 비규제 상품
기사입력 2021.09.02 10:2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 조감도
 
우건설은 부산시 부산진구 부전동 536-8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생활숙박시설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의 견본 전시관을 3일 오픈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단지는 지하 6층~지상 29층, 생활숙박시설 408실과 근린생활시설 45실로 구성된다.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는 최근 수도권 및 광역시 일대에 적용되는 각종 부동산 규제로부터 자유롭기 때문에 수요자들의 높은 호응이 예상된다.

단지가 위치한 부산진구 부전동 536-8번지 일원 인근으로 서면 젊음의 거리와,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NC백화점 등이 위치하고 있어 관광객 수요가 풍부하다. 

다수의 관광객 수요가 몰려드는 부전동 일대에는 숙박시설들이 밀집되어 있지만 브랜드 생활숙박시설은 전무해 투자수요의 유입이 쉽지 않았기에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 공급으로 투자수익을 기대하는 수요자들이 대거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단지와 인접한 범일동 오피스 밀집지역과 국제금융센터에는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주택도시보증공사 등 이전 공공기관과 한국거래소, NH농협은행, 신용보증기금, 한국해양보증보험, 산업은행과 다수의 기업들이 위치하고 있어 풍부한 업무 수요를 자랑한다. 

일반적인 생활숙박시설들은 관광지 내에 위치하여 계절별 임대 환경이 불안정한 것과 달리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는 관광객 수요는 물론 업무수요까지 흡수가 가능해 계절에 관계없이 안정적인 임대수요를 확보하고 있다.

단지는 사통팔달의 교통환경으로 뛰어난 접근성을 자랑한다. 부산내 이용객이 가장 많은 지하철 1·2호선 서면역과 1호선 범내골역 모두 이용이 가능한 더블 역세권 입지를 자랑한다. 서면역은 도보로 10분, 범내골역은 도보로 5분 내에 접근이 가능하다.

차량 이용 시 접근성은 더욱 뛰어나다.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는 부산의 핵심 도로인 동서고가로와 중앙대로가 교차하는 지점에 위치하여 부산 전역으로의 빠른 이동이 가능하다. 여기에 더불어 범일동 오피스 밀집지역과 문현금융단지 등 부산 도심의 오피스타운에 인접해 들어서는 생활숙박시설로 도심생활권 인프라를 바로 누리는 입지적 장점으로 많은 관심이 기대된다.
 
단지는 부산의 중심부에 위치한 입지환경과 파사드 디자인의 차별화된 외관 설계, 커뮤니티 라운지, 푸르지오만의 브랜드 가치까지 더해져 일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여기에 단지 최상층에는 서면 일대를 한눈에 바라볼 수 있으며, 비즈니스 미팅이 가능한 스카이라운지가 설계된다. 이 외에도 단지 내에는 피트니스 클럽, 프라이빗 골프클럽, G/X클럽, 다이닝 라운지 등 품격높은 커뮤니티 시설을 누릴 수 있다.

특히 '서면 푸르지오 시티 시그니처'는 최근 불어 닥친 고강도 부동산 규제에도 영향을 받지 않는 생활숙박시설로, 청약통장의 유·무와 관계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대출, 분양권 전매제한 등의 청약 관련 규제도 받지 않아 투자수요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청약일정은 97~8 이틀간 청약을 진행하며, 10일 당첨자 발표, 13~14일 이틀간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견본전시관은 부산시 해운대구 재송동 678-2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저작권자ⓒ부동산경제신문 & bdsg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9658
 
 
 
 
 
  • 부동산경제신문(http://bdsgj.kr)  |  창간일 : 2002년 5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상환  |  E-mail : cmcmenc@gmail.com
  • 전화 : 부산본부 051-633-7777, 경남본부 055-337-1000, 울산본부 070-4102-1000, 대구경북본부 070-4102-3000 
  • Copyright © 2002-2021 bdsgj.kr all rights reserved.
부동산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