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창원 두산위브 더센트럴' 14일 견본주택 개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창원 두산위브 더센트럴' 14일 견본주택 개관

창원시, 내년 1월 특례시 지정을 앞두고 부동산 시장 가치 상승 기대
기사입력 2021.12.14 17:3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창원 두산위브 더센트럴 조감도. 두산건설 제공

 ‘창원 두산위브 더센트럴’ 투시도

 

두산건설은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합성동 262-1번지 일원에 짓는 ‘창원 두산위브 더센트럴’의 모델하우스를 14일 열고 본격적인 분양일정에 들어갔다.


단지는 지하2층~지상 24층, 9개동, 2개 단지, 총 663가구 규모로 이 중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461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단지별로 1단지는 지하2층~지상24층 4개동 362가구(일반분양220가구), 2단지는 지하2층~지상23층 5개동 301가구(일반분양 241가구)다. 전용면적별로는 59m2 115가구(일반분양 103가구), 84m2 491가구(일반분양 358가구)로 구성된다.


단지는 도보 가능한 거리에 마산시외버스 터미널과 KTX 마산역이 있으며, 마산고속버스 터미널도 인근에 위치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 또 남해고속도로 동마산IC, 서마산IC가 가까워 타지역 이동도 수월하다.


이 지역은 지난 8월 국토부의 ‘제3차 환승센터 및 복합환승센터 구축 기본계획’이 확정되면서 KTX 역사에 ‘마산역 복합환승센터’가 구축된다. 2025년 완공되면 KTX, 버스, 택시, PM(개인형 이동수단) 간 환승이 3분 이내에 가능해진다. 또 생활편의·문화·업무가 가능한 다목적 복합시설도 갖춰져 대도시권 간 교통허브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도14호선이 12월 확장 개통되면 경남 고성군 고성읍에서 마산합포구까지 차로 통행시간이 10분(26분->16분), 운행거리가 2.7km(20.4->17.7km) 단축돼 지역간 이동이 편리해질 전망이다.


이미 갖춰진 교육환경과 생활인프라도 장점이다. 인근에 양덕초등학교, 합성초등학교, 팔룡초등학교, 양덕중학교, 양덕여중, 마산중앙중학교, 마산공업고등학교, 구암고등학교등 8개의 학교가 있으며, 4년제 대학인 창신대도 인접해 있다. 롯데마트, 홈플러스, 신세계백화점 등의 대형 유통시설과 창원NC파크, 마산종합운동장, CGV 등의 편의시설 이용이 편리하고, 대학병원인 삼성창원병원도 걸어서 이용 가능하다. 2025년 오픈 예정인 스타필드 창원과 가까워 편리성이 더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


단지 인근 산호천과 양덕천 두개의 천이 흐르고, 팔룡산도 도보로 갈수 있다. 돌탑공원, 봉암수원지, 주남저수지와 체육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120여개 기업체가 입주해 있는 마산 자유무역지역과, LG전자·현대모비스·한국지엠 등이 입주해 있는 창원그린테크벨리도 가까워 빠른 출퇴근이 가능하다.


단지는 전가구 남동·남서향 중심의 배치를 하고, 4-Bay, LDK 구조 평면 설계를 선 보인다. 알파룸, 대형펜트리, 드레스룸등을 활용해 수납과 공간활용성을 높이고, 주차공간은 지하로 배치해 지상에 쾌적한 환경과 그린라이프를 제공한다.

 

창원시는 내년 1월 특례시 지정을 앞두고 있다. 특례시는 인구 100만 이상의 기초지자체 중에 법적인 특례를 받는 도시를 말한다. 기초자치단체의 지위를 유지하면서 광역시 수준의 위상 강화와 시·구청 조직 확대 등 수준 높은 행정서비스가 제공된다. 특례시로 지정되면 새로운 인구유입과 세수증대로 도시 경쟁력 확대와 부동산 시장의 가치 상승이 기대된다.


경남 창원은 최근 정비사업이 대거 진행되면서 유망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마산회원구에는 9개의 정비사업이 진행돼 개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여기에 비규제 풍선효과까지 더해져 청약경쟁률이 치솟고 있다. 지난 7월 분양한 ‘창원 롯데캐슬 센텀골드’는 99m2 타입에서 최고 경쟁률 140대1을 기록하며, 평균 경쟁률 70.6대1을 보였다. 

 

마산회원구는 비규제 지역으로 세대주·세대원·다주택자 모두 1순위 청약 가능하며, 주택담보대출의 담보인정비율(LTV)이 최고 70%까지 적용된다. 취득세 또한 규제 지역의 경우 1주택자가 추가로 주택 취득 시에 8% 중과세인데 반해 2주택자여도 1~3%의 취득세가 적용된다. 올해 분양된 단지의 경우 차주단위의 DSR 규정의 예외 적용 받아 중도금대출 및 잔금대출이 유리하다.

 

청약일정은 오는 2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4일 1순위, 27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는 12월 31일에 발표된다. 정당계약은 2022년 1월11일~13일까지 사흘간 진행된다.

 

모델하우스는 창원시 마산회원구 봉암동 660-304번지에 위치해 있으며 사전 방문예약제로 운영한다. 방문을 희망하는 수요자들은 단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방문 예약을 신청할 수 있다. 코로19 감염자 확산 방지를 위해 사이버모델하우스도 동시에 운영할 예정이다.

<저작권자ⓒ부동산경제신문 & bdsg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1924
 
 
 
 
 
  • 부동산경제신문(http://bdsgj.kr)  |  창간일 : 2002년 5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상환  |  E-mail : cmcmenc@gmail.com
  • 전화 : 부산본부 051-633-7777, 경남본부 055-337-1000, 울산본부 070-4102-1000, 대구경북본부 070-4102-3000 
  • Copyright © 2002-2021 bdsgj.kr all rights reserved.
부동산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