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8(화)
 
전국 아파트 경매지표 /자료:지지옥션 제공

 

전국 아파트 경매시장에 역대 가장 많은 응찰자가 몰렸다. 경매 진행건수가 늘면서 감정가가 낮은 물건에 매수세가 유입된 영향으로 보인다.

 

경·공매 데이터 전문기업 지지옥션이 발표한 ‘2024년 3월 경매동향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경매 진행건수는 2663건으로 전월(2422건) 대비 10% 증가했다. 낙찰률은 35.3%로 전월(38.3%) 대비 3.0%p 하락했다.


낙찰가율은 전월(83.7%)에 비해 1.4%p 상승한 85.1%를 기록하면서 2022년 8월(85.9%) 이후 1년 7개월 만에 85%를 넘어섰다. 평균 응찰자 수는 전월(8.5명) 대비 1.1명이 증가한 9.7명으로 집계됐는데, 이는 역대 가장 높은 수치이다.


고금리와 부동산 경기 침체로 경매물건이 빠르게 증가하면서 낙찰률은 매월 30%대의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으나, 저가 매수세 유입으로 평균 응찰자 수와 낙찰가율은 회복세를 보였다.


지방 5대 광역시에서는 울산, 부산, 대전 아파트 낙찰가율이 상승했다. 울산 아파트 낙찰가율은 89.6%로 전월(79.1%) 대비 10.5%p 상승했다. 부산(82.9%)과 대전(84.5%)은 각각 5.4%p, 1.0%p 올랐다. 반면 광주(84.0%)는 전월보다 2.5%p 떨어졌고, 대구(82.9%) 역시 1.9%p 내려갔다.

지방 8개도 중에서는 전남(81.5%) 아파트 낙찰가율이 전월(75.7%) 대비 5.8%p 오르면서 상승폭이 가장 컸다.

태그

분양 포커스

전체댓글 0

  • 100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국 아파트 경매 평균 응찰자 수 9.7명…역대 최고 경쟁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